▲ 사진=LG생활건강

LG생활건강은 2024년 갑진년 청룡의 해 설을 맞아 인공지능(AI)으로 디자인한 ‘AI 청룡에디션 선물세트’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이번 디자인 작업을 위해 LG의 초거대 멀티모달 AI ‘엑사원 아틀리에(EXAONE Atelier)’를 활용했다.

특정 문구를 인식하면 이것과 관련된 완전히 새로운 이미지를 생성하는 엑사원 아틀리에에 LG생활건강 디자이너가 ‘하늘을 날고 있는 푸른 용’, ‘꽈리를 틀고 하늘로 날아오르는 용맹한 용’ 등의 문장을 입력하자 다양한 AI 이미지가 생성됐다. 여기서 디자이너가 작업에 꼭 필요한 이미지들만 추려서 재구성하고 마무리 작업을 거쳐 최종 청룡 디자인을 완성했다.

LG생활건강 디자인센터는 “미처 생각하지 못한 다양한 청룡의 이미지들을 AI가 제시해 줘서 새로운 영감을 얻는 데 크게 도움이 됐다”며 “AI를 활용하면 초반 디자인 작업 시간을 크게 줄일 수 있어서 앞으로 더 적극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I 청룡에디션 선물세트는 오가니스트, 온더바디, 페리오 등 LG생활건강 대표 브랜드의 샴푸, 컨디셔너, 바디워시, 비누, 치약 등으로 구성됐다. 

LG생활건강은 “AI를 활용해서 청룡이라는 영물을 명절 선물세트 디자인으로 완성하는 작업 자체가 매우 특별했다”며 “청룡의 기운이 가득 담긴 이번 세트를 사용하는 고객 모두가 건강하고 차별적인 고객가치를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글=김성재 아카이브뉴스 기자